본문바로가기

정보광장

각종 자료

자료실의 자료는 저작권의 보호를 받습니다. 인용시 출처를 반드시 명기하시기 바랍니다.

[자료실] 대한상의, 기업에 대한 국민 호감인식 조사

등록일 2023-04-11 14:17:03 조회수 414

“우리 기업이 달라졌어요”... 기업호감도 10년새 껑충 올라

 

- 대한상의 ‘기업호감도’ 조사결과, ’13년 48.6→’23년 55.9로 10년 전보다 7.3p 상승

- ‘사회공헌활동’은 ‘부정’(40.9)에서 ‘긍정(53.7)’ 전환 ... ‘ESG’, ‘생산성 향상’도 큰 폭 상승

- 국민들이 기업 인식을 접하는 채널은? 1순위 ‘언론보도’(47%), 2순위 ‘본인·지인 회사’(31%)

- 기업에 바라는 점은 일자리(59%), 근로자 복지(46%), 고객만족(39%), 사회공헌(35%) 順

 

기업에 대한 우리 국민들의 호감도가 10년 전과 비교해 크게 올랐다. 특히 기업의 사회공헌 활동에 대해 부정적이던 국민들의 평가는 긍정적으로 바뀌었다.

 

대한상공회의소(회장 최태원)는 50주년 상공의 날을 맞아 전국 20세이상 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우리 기업에 대한 국민들의 호감인식’을 조사하여 ‘기업호감지수’를 산출한 결과,‘55.9’을 기록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는 10년 전인 2013년 상반기의 호감지수‘48.6’에 비해 7.3점 증가한 것으로 조사를 시작한 2003년 이래 가장 높은 수치다.

 

<그림1> 2013년 - 2023년 기업 호감지수 변화

image01.png

 

‘기업호감지수’란 국민들이 기업에 대해 호의적으로 느끼는 정도를 지수화한 것으로 △국가경제 기여, △ESG경영, △생산성, △국제 경쟁력, △사회공헌의 5대 요소와 전반적 호감도를 합산하여 산정한다. 100에 가까우면 호감도가 높은 것이고, 0에 가까우면 낮은 것으로 해석하며, 기준점인 50을 넘으면 기업에 대해 호감을 가진 사람이 비호감을 가진 사람보다 많은 것을 의미한다.

 

‘사회공헌활동’은 ‘부정’(40.9)에서 ‘긍정(53.7)’ 전환 ... ‘ESG’, ‘생산성 향상’도 큰 폭 상승

 

각 세부요소별로 10년간 지수변화를 살펴보면,‘사회공헌활동’(40.9→53.7)과 ‘ESG경영 실천’(23.7→36.5)이 12.8p씩 가장 높게 상승했고,‘생산성·기술향상’(61.7→73.3), ‘국가경제 기여’(51.2→58.6)도 각각 11.6p, 7.4p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가장 높은 수치를 보여왔던‘국제경쟁력’(74.8→73.9) 항목은 10년 전보다 소폭 하락했다.

 

기업에 호감이 가는 이유로는 과반수의 응답자들이‘국가경제에 기여’(55.4%)를 꼽았고, 이어‘일자리 창출’(29.4%),‘소비자만족 증진’(10.2%),‘사회공헌 등 사회적 책임 수행’(2.8%),‘준법·윤리경영’(2.2%) 등의 순이었다.

 

기업에 호감이 가지 않은 이유로 국민들은‘준법·윤리경영 미흡’(64.3%)을 가장 많이 응답했고,‘일자리창출 노력 부족’(13.5%),‘소비자만족 미흡’(10.3%),‘사회적 공헌 미흡’(5.6%),‘국가경제 기여 미진’(4.8%) 등을 꼽았다. <기타 1.5%> 

 

국민들이 기업 인식을 접하는 채널은? 1순위 ‘언론보도’(47%), 2순위 ‘본인·지인 회사’(31%)

 

기업이나 기업인에 대한 인상을 어느 채널을 통해 주로 형성하는지를 묻는 질문에 ‘신문·방송 보도’(47.6%)를 꼽은 응답이 가장 많았고,‘기업에 직접 근무하거나 근무하는 사람을 통한 직·간접 경험’(31.5%),‘드라마, 영화 등에서 그려지는 기업상’(7.2%), ‘정치권, 시민단체의 발언’(5.3%),‘기업인의 SNS 활동을 통해 보여지는 이미지’(4.5%) 등이 뒤를 이었다. <기타 3.9%> 

 

급변하는 경영환경 속 우리 기업인들의 기업가정신은 10년 전보다‘높아졌다’라고 답한 비율이 27.1%를 기록했다. <‘낮아졌다’ 23.6%, ‘비슷’ 49.3%> 기업가정신이 높아졌다고 생각된 이유에 대해서는‘한국기업의 세계무대에서의 활약’(42.8%)과‘미래 성장산업에 대한 적극적 투자’(35.1%)가 가장 많이 응답됐다. 이어‘창업기업의 높은 성장세와 스타기업인의 등장’(14.0%), ‘환경, 지역 등 사회문제에 대한 적극해결 노력’(5.2%), ‘기업문화 선진화 노력’(2.9%) 등이 꼽혔다.

 

기업에 바라는 점은 일자리(59%), 근로자 복지(46%), 고객만족(39%), 사회공헌(35%) 順

 

기업에게 바라는 우선 과제로는‘양질의 일자리 창출’(59.1%)이 가장 많았다. 뒤이어 ‘근로자 후생복지 향상’(46.4%),‘신제품 개발, 서비스 개선 등 고객만족’(39.4%), ‘환경·지역사회 문제해결’(34.8%),‘글로벌 경제위기 극복 기여’(30.1%),‘준법경영 및 일탈 방지’(29.8%),‘차세대 인재양성’(25.9%) 등이 응답됐다. <복수응답, 기타 0.3%>

 

강석구 대한상의 조사본부장은 “기업에 호감가지 않는 이유로 사회적 공헌이 부족하다고 답변한 비율이 10년 전 22.5%에서 5.6%로 크게 줄어드는 등 기업들의 꾸준한 사회공헌 노력을 국민께서 긍정적으로 평가해주신 것으로 보인다”며, “경제계는 급변하는 국제환경에 대비하기 위해 기업 경쟁력을 더 많이 키우고, 투명한 ESG경영을 실천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image02.png

 

출처 : 대한상공회의소 보도자료(http://www.korcham.net/nCham/Service/Economy/appl/KcciReportDetail.asp?SEQ_NO_C010=20120936180&CHAM_CD=B001)

목록

WHY케이휘슬인가?

케이휘슬은 비영리단체인 사단법인 한국기업윤리경영연구원이 투명한 사회를 바라는 노력의 산물입니다.

  • 박사급 자문단의 자문과 연구원의 오랜 노하우에 의해 개발된 특허기술로 케이휘슬은 운영됩니다.

케이휘슬 플랫폼의 핵심은 완벽한 익명성 보장입니다. 2중의 방화벽과 평문 암호화 기술(256비트 이상)을 통해 안심하고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 다양한 서비스 제공을 통해 최고의 컴플라이언스 플랫폼이 되도록 하겠습니다.
TOP

케이레터 신청하기

케이레터 신청하기

이름

이메일

개인정보수집 및 이용 동의서(선택)

- 수집 및 이용 목적 : 케이휘슬 뉴스레터 정기구독
- 수집항목 : 이름, 이메일
- 보유기간 : 신청자의 해지 요청시까지
- 동의거부권리 : 동의 거부 권리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을 원하지 않을 경우 전화 또는 이메일을 통해 수신을 거부할 수 있으며, 수신 거부 시 발송을 중단합니다. 개인정보보호법 제15조에 따라 위 각호 사항을 고지받고 개인정보 처리에 동의합니다.